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중부대 캠퍼스 대자동에 조성2014년 문열어, 25일 킨텍스에서 유치 협약식
  • 남동진 기자
  • 승인 2011.10.25 10:37
  • 호수 1048
  • 댓글 0

   
▲ 중부대학교가 들어서게 될 대자동 근방의 위성사진

‘문화 컨텐츠’특성화 대학으로 이름을 날리고 있는 중부대학교가 2014년 덕양구 대자동에 ‘고양 캠퍼스’문을 연다. 10월 25일, 제1킨텍스 내 프레스센터에서 중부대 고양캠퍼스 조성을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식이 열렸다. 이 날 행사에는 김문수 경기도지사와 임동오 중부대 총장, 최성 고양시장을 비롯해 시·도의원들 다수와 대학관계자들이 모여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동안 고양시는 ‘수도권 정비계획법’규제에 묶여 일반대학들이 들어올 수 없었지만 이번에 ‘주한미군 공여지역 주변지역 등 지원특별법’을 통한 발 빠른 대응으로 중부대학교를 유치할 수 있었다. 중부대 고양캠퍼스는 덕양구 대자동 산 15번지 일원, 41만 3,058㎡에 지어질 예정이며 2014년 3월 개교를 목표로 하고 있다.

   
▲ 중부대학교 고양캠퍼스의 조감도

이번에 고양시에 캠퍼스를 짓게 되는 중부대학교는 1983년 설립인가를 받았으며 2007년 지역혁신 특성화분야 최우수기관으로, 2008년 문화콘텐츠 특성화 교육기관지원 사업 대상학교로 선정됐다. 고양캠퍼스에는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한 5개 계열(이학 및 공학계열, IT 및 건설계열, 디자인문화산업계열, 예체능계열, 공연영상예술계열)의 대학이 이전하며, 865명이 공부할 강의동, 기숙사, 실습실, 부설연구소 등이 들어선다. 언론대학원, 정보보호실무대학원, 방송매체미디어대학원, 생활체육산업대학원, 특수교육보육대학원, 실버산업경영대학원의 6개 특수대학 및 산학협력단, 평생교육원, 한국어교육원과 같은 부속기관들도 설치될 예정이다.

최성 시장은 “중부대가 인간 중심의 교육철학을 갖고 있는 부분에 경의를 표하며 앞으로 고양시에서 명문사학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임동오 중부대 총장은 “고양시의 적극적인 지원에 감사한다”며 “상생과 봉사의 마음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교육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대자동을 지역구로 하고 있는 최재연 의원은 “그 동안 지역주민이 대학이 들어올 수 있을까하는 걱정과 함께 대학이 들어왔으면 좋겠다는 기대를 동시에 가지고 있었다”며 “이번 MOU체결을 통해 지역주민들이 기뻐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동진 기자  xelloss1156@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