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소울 국모' BMK, 21일 고양에서 공연
  • 유경종 기자
  • 승인 2017.09.14 11:45
  • 호수 1338
  • 댓글 0

아침음악나들이 ‘보컬 마스터’ 어울림극장 공연
‘꽃피는 봄이 오면’ 등 대표곡과 ‘나는 가수다’ 경연 명곡 선보여

[고양신문] ‘소울 국모’로 불리는 가수 BMK가 오는 21일 오전 11시 고양어울림누리 어울림극장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풍부한 성량과 부드러운 감수성, 폭발적인 가창력을 겸비한 BMK는 블루스, 재즈, R&B에 모두 능한 진한 감성의 보컬리스트다.

‘BMK 보컬 마스터’라는 타이틀로 열리는 이번 공연에서는 ‘물들어’, ‘꽃피는 봄이 오면’ 등 BMK의 대표곡과 ‘아름다운 강산’ 등 ‘MBC 나는 가수다’에서 경연을 펼쳤던 명곡들을 들려준다. 게스트도 기대를 모은다. ‘어떤가요’의 이정봉이 자신의 히트곡과 'MBC 복면가왕' 출연 당시 불러 화제를 모은 이소라의 '제발' 등을 들려줄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2017 아침음악나들이 ‘보컬리스트 특집’ 시리즈 중 하나다. 보컬리스트 특집을 통해 상반기에는 김경호와 바비킴이 고양의 팬들을 만났다. 시리즈를 기획한 고양문화재단 관계자는 “아침음악나들이는 육아와 가사일로 시간 내기 어려운 주부들을 위한 공연이다”라면서 “추석 명절을 앞두고 아내나 어머니를 위한 깜짝 선물로 추천한다”고 말했다.
 

아침음악나들이
‘BMK 보컬마스터’

일시 : 9월 21일(목) 오전 11시
장소 : 고양어울림누리 어울림극장
관람료 : 전석 2만원
예매 및 문의 : 1577-7766

※ 고양문화재단 회원 가입 시 10% 할인
 

 

유경종 기자  duney789@naver.com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경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