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고양어린이박물관 ‘삐삐의 뒤죽박죽 별장’ 오픈
  • 유경종 기자
  • 승인 2019.02.14 14:48
  • 호수 1407
  • 댓글 0

한국-스웨덴 수교 60주년 기념
스웨덴 리빙 디자인 콘셉트로 꾸며
친근한 캐릭터 접목한 체험형 전시

 

[고양신문] 고양시와 고양어린이박물관은 대한민국과 스웨덴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색·패턴·모양으로 만나는 스웨덴 리빙 디자인전 ‘삐삐의 뒤죽박죽 별장’을 지난 12일 오픈했다.

이번 전시는 스웨덴 어린이들이 어릴 적부터 습득하는 ‘노작’을 바탕으로 전시를 체험하는 과정에서 자율성과 창조성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했다. 무엇보다도 ‘삐삐의 뒤죽박죽 별장’이라는 전시명에 걸맞게 전시 공간을 뒤집고 전환해 어린이들이 다양한 감각을 느낄 수 있도록 구성한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은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의 동화 ‘삐삐 롱스타킹’에 등장하는 캐릭터(삐삐·토미·아니카·블랙하트 일당)를 접목시켜 ▲색과 패브릭을 만날 수 있는 ‘삐삐의 옷방’ ▲그릇 속 자연을 닮은 패턴을 관찰할 수 있는 ‘삐삐의 주방’ ▲뒤바뀐 공간 속 가구의 모양을 살펴볼 수 있는 ‘삐삐의 거실’ ▲도서 공간 및 교육공간인 ‘숲 속 도서관’에서 자연스럽게 스웨덴 리빙 디자인을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고양어린이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전시를 통해 다른 나라의 문화와 예술을 이해하고 함께하는 법을 배우는 첫 번째 장이 될 것”이라며 “이번 전시를 위해 협력해주신 주한 스웨덴 대사관과 이케아 고양점에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고양어린이박물관 홈페이지(www.goyangcm.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31-839-0300
 

 

유경종 기자  duney789@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경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