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KD운송그룹 명성운수 인수협상 결렬
  • 남동진 기자
  • 승인 2014.08.22 14:04
  • 호수 1187
  • 댓글 0
KD운송그룹에 매각될 위기에 놓였던 고양시 유일한 버스업체 명성운수가 그대로 남게 됐다.

명성운수 노조측은 "회사측에서 22일 오전부로 인수협상이 결렬됐으며 재협상은 없다는 소식을 통보받았다"고 전했다. 결렬사유는 가격협상에서 양측의 이견이 좁혀지지 않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따라 지역사회에 파장이 일었던 명성운수 인수논란은 당분간 수면아래로 가라앉게 될 전망이다.
 

남동진 기자  xelloss1156@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