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용재오닐과 임동혁, 황금듀오의 만남
  • 유경종 기자
  • 승인 2018.05.17 16:24
  • 호수 1371
  • 댓글 0

고양문화재단 클래식 듀오시리즈
다음달 1일 아람음악당 공연

 

[고양신문] 세계적 명성을 얻고 있는 비올리스트 리처드 용재오닐과 피아니스트 임동혁의 ‘황금듀오 콘서트’가 오는 6월 1일 오후 8시 고양아람누리 아람음악당(하이든홀)에서 열린다.

고양문화재단이 준비한 이번 공연은 지난 4월 ‘스트라디바리 콰르텟 & 허승연’ 공연에 이은 2018 아람클래식 듀오시리즈의 2번째 기획이다. 최근 9번째 정규 앨범 'DUO'를 들고 팬들 곁으로 돌아온 리처드 용재오닐과 ‘황금 손’이라는 평가를 받는 임동혁이 ‘황금듀오’로 만나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줄 예정이다.

리처드 용재오닐은 비올리스트로서 그래미상 후보 지명뿐만 아니라 에버리 피셔 커리어 그랜트 상을 받기도 했다. 앙상블 디토의 리더이자 디토 페스티벌 음악감독이며, 2012년에는 지휘자로도 데뷔한 바 있다. 현재 뉴욕 링컨센터 체임버 뮤직 소사이어티 정식 단원이다.

임동혁은 모스크바 국립 음악원에 입학해 명교수 레프 나우모프를 사사하며 “황금 손을 가졌다”라는 극찬을 받았다. 이후 쇼팽 콩쿠르와 차이콥스키 콩쿠르 등 세계 3대 콩쿠르를 석권하는 쾌거를 이루며 세계적 피아니스트로 인정받았다.

공연을 기획한 고양문화재단 관계자는 “명실상부 클래식계 최고 스타인 용재오닐과 임동혁의 만남인 만큼 클래식 애호가뿐만이 아니라 일반 대중의 관심도 일찍부터 뜨겁다”라면서 “고양아람누리를 4년만에 찾는 용재오닐과 2년만에 다시 서는 임동혁의 아름답고 꿈같은 무대가 될 것”이라고 기대를 나타냈다.

이번 '황금듀오콘서트' 공연은 초등학생 이상 관람 가능하다. 예매는 고양문화재단 홈페이지(www.artgy.or.kr)에서 가능하다. 문의 1577-7766
 

 

유경종 기자  duney789@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경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